January 2018 – AIZEN

Standard Chartered and SuperCharger select ten startups for accelerator programme

Standard Chartered and SuperCharger, Asia’s leading Fintech accelerator based in Hong Kong and Malaysia, revealed 10 companies to join its third programme in Hong Kong at the Fintech Finals 2018.

 

SuperCharger pooled 277 applications from 43 countries, a record number that reflects the appeal of Hong Kong as a base for Fintech companies. Of the application pool, Artificial Intelligence (AI) is the most popular technology sub-sector, followed by Regulatory Technology (RegTech). The majority of the cohort are revenue-generating, mature-stage companies seeking to expand into Asia. Standard Chartered, the Main Partner of SuperCharger who has supported the programme since its founding, welcomes the new cohort. With its focus on human-centered banking, Standard Chartered is excited to explore the solutionsdeveloped by the cohort to elevate its banking services to the next level.

Carol Hung, Chief Information Officer of Standard Chartered Hong Kong said: “Our partnership with SuperCharger has been a great success in the past two years. Our deep experience in banking, combined with innovative ideas from Fintech companies, has created opportunities for the bank to deliver more cutting-edge technologies and services for our customers. We are very excited to be the Main Partner of the programme and look forward to working with the top finalists this year.”

SuperCharger complements Hong Kong’s innovation agenda by connecting leading local and global Fintech companies with financial institutions. The local authorities have been actively facilitating Hong Kong’s transition into smart banking in an effort to build the city as a global Fintech hub. InvestHK, as one of the Hong Kong’s main drivers of Fintech initiatives, has assisted numerous Fintech companies establish their presence in Hong Kong in addition to hosting key entrepreneurship events such as the upcoming StartmeupHK Festival 2018 and the annual Hong Kong Fintech Week.

Charles D’Haussy, Head of Fintech, InvestHK said: “SuperCharger’s programme is a perfect example of Hong Kong’s organic Fintech ecosystem. Led by the private sector and supported by Government, this cohort of companies now have the opportunities to thrive in an environment highly conducive to expanding and scaling.”

Janos Barberis, Founder of SuperCharger said: “We are proud to advance the regional Fintech agenda. Thanks to our team’s effort and the continuous support from Standard Chartered. Our third cohort represents an ideal mix of companies that can deliver immediate benefits to retail consumers as well as support Hong Kong’s vision of smart banking.”

The 10 finalists for SuperCharger 3.0 are
1. AIZEN (Korea) – Credit Scoring and Management with Artificial Intelligence
2. cyberProductivity (Poland) – SME Accounting with Artificial Intelligence
3. Enforcd (United Kingdom) – Regulatory Intelligence (RegTech)
4. Exate Technology (United Kingdom) – Data Privacy Management (RegTech)
5. FundPark (Hong Kong) – Trade Finance for SME
6. gini (Hong Kong) – Personal Financial Management
7. Investment Navigator (Switzerland) – Wealth Advisory
8. Know Your Customer (Ireland) – Client on-boarding
9. Mindbridge AI (Canada) – Financial Auditing with Artificial Intelligence
10. vPhrase (India) – Analytics and Insights

The finalists will participate in the 12-week curriculum, during which they will gain access to expert advice in market developments, obligations and investment opportunities, as well as opportunities to explore partnerships with Standard Chartered. The programme also leverages SuperCharger’s extensive network of supporting partners, among which are Baker & McKenzie, Arbor Ventures, InvestHK, Amazon Web Services, Microsoft <script>and Temenos.

The 2018 programme will officially launch on 19th March 2018 with a Demo Day in June.

Selected as one of FIBC2018 Finalists

AIZEN has been selected as one the finalists at FIBC2018, the longest established FinTech Conference in Japan! This is hosted by iSiD, one of the largest Solutions Innovation companies in Japan.

This event will be held on Friday, March 2nd 2018. We will be demonstrating our AI Financial Platform ‘ABACUS’ at the FinPitch event & exhibition booth.

Financial Innovation Business Conference 2018 (FIBC 2018)
Date : Friday, March 2nd 2018
Time : 9:00am – 8:00pm
Venue : Marunouchi Building Hall & Conference, Tokyo
Host : Information Services International-Dentsu, Ltd. (ISID)
Co-Host : FINOVATORS

Please follow the link for more
http://fibc.info/2018-abacus/

‘하이서울브랜드기업‘ 인공지능(AI)-은행권 핀테크 ‘선도적’ 에이젠글로벌

딥러닝 기술을 은행권 최초로 도입하여 인공지능 기술을 쉽고 빠르게 내재화할 수 있도록 구현한 인공지능 금융플랫폼 아바커스 (’ABACUS’)

에이젠글로벌(AIZEN Global)이 제공하는 금융회사를 위한 ‘인지’-’분석’-’컨트롤’이 가능한 인공지능 서비스가 업계에서 ‘선도적’일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금융의 자율주행’ 솔루션으로 각광받고 있다.

머신러닝/딥러닝 기술을 실제 은행 내부의 시스템과 결합하여 은행IT에 활용하는 ‘핀테크’의 전개에 서울시도 그 가치를 인정했다. 에이젠글로벌은 금번 하이서울브랜드 기업으로 선정되며, 서울의 선도적인 인공지능 기업으로 자리잡았다.

은행은 기존의 디지털 전략과 융합하며 인공지능 기술 도입을 가속화하여 시너지를 내고자 하고 있다. 그러나 인공지능 기술은 있지만 은행권의 경력이 없는 경우, 비즈니스에 어떻게 접목할 것인지, 어떠한 데이터를 사용해야 정확도가 극대화 될지 파악하기 어렵다.

에이젠글로벌은 다년간의 노하우를 보유한 팀워크를 토대로 금융시스템부터 디지털 전략, 인공지능-금융IT 접목, 업계 지식과 경력을 기반으로 토털 서비스를 제공한다.

은행 산업에 집중하여 업무 효율을 높이고, 담당 업무의 가시적인 효과를 가능하게 하여 고객사의 극찬을 받고 있다. 또한 개인신용상품 시장의 경우 전세계가 비슷한 데이터 사용 및 프레임워크를 가지고 있지만 상대적으로 비효율적으로 운용되고 있어 글로벌 확장이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구현된 ABACUS는 금융 상품을 설계할 때, 미리 고객군을 예측하여 정교하게 상품 구성을 가능하게 하며, 상품 출시 후 리스크 관리까지 한번에 볼 수 있는 툴을 활용해 이를 전략에 바로 반영할 수 있도록 인사이트까지 제공했다.

강정석 대표는 “인공지능 기술을 어떻게 효율적으로 업무에 접목시키는지가 기업 경쟁력의 관건이 되는 시대이다”라며 “하이브랜드서울 기업 선정을 토대로 한국의 대표적인 인공지능 회사가 될 것”라고 밝혔다.

강민욱 기자(kmu@nextdaily.co.kr)

출처: 전자신문 Next Daily http://www.nextdaily.co.kr/news/article.html?id=20180117800052[:]

아시아 Top 25 핀테크 기업에 인공지능-금융 ‘에이젠글로벌’ 선정

금융회사에 선도적으로 인공지능(AI)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는 에이젠글로벌(AIZEN Global)은 아시아에서 주목 받는 상위 25개 핀테크 기업에 소개됐다.

금번 ‘Top 25 Fintech Companies(주목할만한 상위 25개 핀테크 기업)’에 선정된 것은 인공지능(AI) 플랫폼을 제공하여 비즈니스 의사결정에 도움을 주는 부분에 두드러진 서비스가 혁신적이었기 때문이라고 언급했다.

APAC CIO Outlook 은 최근 인공지능(AI), 빅데이터(Big Data), 클라우드(Cloud) 등 경쟁력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는 데에 있어 “에이젠글로벌(AIZEN Global)이 이상적인 핀테크 파트너가 될 것이며 기술력, 경험, 금융생태계(Eco-system) 모든 영역에 경쟁력이 있다”고 밝혔다.

에이젠글로벌의 인공지능 플랫폼 ‘아바커스(ABACUS)’는 이미 약 10조원의 은행 데이터를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4.5조원의 금융데이터에 대해 실시간으로 예측모델을 제공하고 있다. 에이젠글로벌의 강정석 대표는 “아바커스를 통해 다양한 데이터를 한 플랫폼에 모아, 의사결정의 가장 핵심적인 부분에 AI 예측모듈을 도입하고 있다” 며 “또한 중금리 시장에서 정교하게 우량 고객을 선별해 서민금융 및 자본시장을 활성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에이젠글로벌(AIZEN Global)은 글로벌 표준화 작업 및 아시아 시장으로의 진출로 사업 모델을 확장할 것이며, SME 및 오토론 시장에서도 인공지능(AI) 예측모델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경희 기자 (hkh@etnews.com)

[출처] 전자신문 CIO BIZ: http://www.ciobiz.co.kr/news/article.html?id=20180104120011